결막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설문조사

유성케임씨잉안과의원을 오실때 교통수단 무엇을 이용하세요?

결막염

유행성 결막염

여름철의 특히 유행하는 질환으로 흔히들 "아폴로 눈병" 이라고 합니다.

'아데노 바이러스' 에 의해 발병하며 일단 발병하면 증상이 심할 분 아니라 전염성이 아주 강합니다. 직접, 간접 접촉으로 전염되므로 외출에서 돌아오면 손을 잘 씻는 것이 중요하빈다. 보통 양안에 발병하며 2주간은 심하게 불편하고 이 동안에는 전염성도 강합니다.

 

 

            

 

 

증상

충혈, 눈꼽, 눈물, 이물감이 심학 염증이 각막으로 퍼지면 각막상피가 벗겨지면서 심한 통증으로 눈을 뜰 수 없을 정도입니다. 환자의 약 반수정도에서 시력 감퇴를 호소하는 이는 표층각막염 때문이며 발병 후 1주가 지나면 생기 수 있습니다. 이 시기에 적잘한 치료를 받지 못하면 시력회복이 힘든 경우도 있습니다.

 

  

▲ 가성막

 

 

▲ 가성막 제거후 

 

 

▲ 각막 Filament

 

 

치료

유행성 결막염은 어떤 연령층에도 발생할 수 있으며, 어른에서도 눈에만 국한된 병이지만 어린이에서는 고열, 인후통, 설사 등의 전신질환의 증세도 보입니다. 2차적 세균감염을 방지하기 위해 항생제, 안약, 경구약으 투여합니다. 각막에 염증이 심하여 각막상피가 벗겨지고 통증이 심할때에는 압박안대 또는 치료용 콘텍트렌즈를 치료합니다. 표층각막염 때문에 시력이 저하되는 경우에는 스테로이드성 안약으로 치료하면 효과를 볼 수 있는데, 스테로이드성 안약은 단기간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이 질환은 치료보다는 전염의 예방이 더 중요하기 때문에 환자가 있는 집에서는 수건, 비누 등을 꼭 따로 써야 합니다.

 

아폴로 눈병

주로 여름철에 많이 걸리는 눈병인데 엔테로 바이러스가 원인입니다. 이것도 주로 손의 접촉을 통해 감염됩니다. 눈에 뭔가 들어가 있는 듯한 이물질감과 결막하 출혈로 인한 출혈을 주로 보이고, 온몸이 쑤시고 아프기도 합니다. 항생제 안약을 써서 치료하고 대개는 일주일 안에 증상이 호전됩니다.

 

유행성 결막염과 아풀로 눈병의 비교

 

시기

 유행성 각 결막염

아폴로 눈병 

증상

 급격한 출혈과 함께 이물감, 가려움, 눈꼽, 작열감, 눈꺼풀의 부종등이 나타나며 턱 아래의 임파선이 붓거나 진덕진덕한 안 분비물이 자주 나오게 됩니다.

 인통,이물감, 심한 유루, 결막하출 등이 나타납니다. 이때 발생하는 결막하 출혈은 대개 위 눈꺼풀에서 시작되어 아래 눈꺼풀로 점차 진행됩니다.

치료

전염예방, 점안약, 복용약

 전염예방, 점안약, 복용약

 

 

알러지성 결막염

눈물이 부족하거나 그 성분에 변동이 생겨 눈물층(TEAR FILM)에 이상이 생기면 여러가지 불편한 증상을 일으키게 되며 이러한 증상이 있는 경우를 통들어 안구건조증이라 합니다. 특정한 물질이라 함은 먼지, 꽃가루(특히 봄과 여름철), 풀, 동물의 털, 곰팡이와 같은 자연적인 원인과 인공적인 원인이라 할 수 있는 비누, 화장품(눈화장품, 피부화장품, 머리샴푸), 화학양품등이며 근래에는 렌즈(특히 소포트렌즈)로 인한 경우가 많은 문제를 나타내고 있습니다. 알러지 결막염의 일반적인 증상은 눈이 시리고 가려움이심하며 불그스레 출혈이 있고 끈쩍끈쩍한 눈꼽과 눈물이 나옵니다.

 

알라지성 결막염의 종류

 

계절성 알러지 결막염 혹은 고초열 결막염

공기중의 꽃가루, 먼지, 동물의 털이나 비듬등에 의해 결막이 자극을 받아 나타나는 즉시형 알러지 결막형입니다. 따뜻해지고 건조해지면 증상이 나타며 양안성이고 재발되는 양상입니다. 가족력이 나타날 수 있으며 습진, 천식등이 동반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치료는 원인이 되는 향원을 찾아 환자의 생활환경에서 제거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지만 실질적으로 원인 자체를 알아내기가 어려우므로 향히스타민제나 비만세포안정제와 부신피질호르몬제등을 사용합니다.

 

아토피 결막염

양안성의 만성결막염으로 아토피 피부염과 동반하여 발병하며 남자가 많고 10대 후반부터 40~50개에서 많이 나타납니다. 계절과는 관계가 없으며 소양증이 심해서 눈을 많이 비비게 되므로 눈썹이 없어지거나 부가적으로 쌍가풀이 생기기도 하고 각막에 염증과 혼탁, 심한 경우에 각막궤양등이 생겨서 시력 저하의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그 외 에르페스각막염, 원추각막, 백내장 등이 생길 수 있습니다. 치료는 원인 물질을 피하고 심역수 세척이나 냉찜찔 혹은 향히스타민제 등으로 치료합니다. 

 

봄철 결막염

양안성의 만성적인 결막염으로 대개 10세 이전에 발병하여 사춘기에 대부분 업성집니다. 덥고 건조한 곳에서 많이 발병하고 남자가 2배 많으며 가족력이 있고 아토피나 천식, 습진등을 동반합니다. 치료는 향히스테민제와 혈관수축제를 냉찜질과 동반하여 사용하고 심한 경우 스테로이드 안약이나 비만세포안정제를 동반하여 사용합니다.

 

콘텍트렌즈에 의한 알러지

비감염성 염증 질환으로 거대유두가 위눈꺼풀결막에 나타나는 질환으로서 남녀차이가 연령 차이는 없으며 원인은 주로 콘텍트 렌즈이며 그 외 수술 후에는 노출된 봉합사, 의안등이 있을 수 있습니다. 증상은 콘텍트렌즈를 끼는 환자에서 점액질의 분비물이 늘고 특히 아치에 내안측에 눈꼽이 많이 낍니다. 렌즈끼기가 힘들어 지고 시력이 떨어지고 소양감과 충혈이 나타나며 점차 병이 진행하면 결막이 두꺼워지고 점차 혼탁해집니다. 소프트렌즈의 경우 평균 8개월, 산소투과성하드(RGP)렌즈의 경우는 평균 8년정도 착용하면 대부분 발병하며 심한 경우는 소프트렌즈 착용후 3주, 하드렌즈 착용 14개월이 지나면 발병할 수 도 있습니다. 치료으 ㅣ가장 중요한 원칙은 렌즈 착용을 중단하는 것입니다. 특히 소프트렌즈는 재질의 특성상 지속적인 착용이 결막염뿐만 아니라 각막에 신생혈관과 각막염 심한 경우에 각막 궤양을 일으켜서 심각한 시력장애를 일으킬 수 있으므로 안경착용이 가능하다면 안경을 쓰고 고도근시거나 작업상 착용이 힘든 경우에는 산소 투과성 하드렌즈를 교체하는 것이 좋습니다. 그 외 시력교정수술은 렌즈 자체를 착용하지 않으므로 치료에 많은 도움을 줍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상단으로


대전광역시 유성구 계룡로 105 (구. 봉명동 551-10번지) 3, 4층 | 대표자 : 김형근, 김기형 | 사업자 등록증 : 314-25-71130
대표전화 : 1588.7655 | 팩스번호 : 042.826.0758
Copyright © CAMESEEING.COM All rights reserved.

접속자집계

오늘
264
어제
583
최대
771
전체
645,57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