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아시력교정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설문조사

유성케임씨잉안과의원을 오실때 교통수단 무엇을 이용하세요?

소아시력교정

소아시력교정

 

출생 후 만 7~8세 사이에 문제가 생기면 평생 나쁜 시력을 갖게 되는 소화질환 

 어린이의 눈은 구조적으로 성인과 달라서 출생 이후에도 변화와 발달이 지속되고 있는 기능적으로는 시력이 개발되고 발전합니다. 따라서 조기에 정확한 안과 검사를  통해 문제를 발견하고 적극적으로 대체해야만 좋은 시력을 유지할 수 있습니다.

 

소아시력발달

아기는 태어나면서부터 어른처럼 1.0정도의 시력을 갖는 것이 아닙니다. 태어나서는 물체를 어렴풋이 감지할 정도이며, 6개월이 지나야 0.1의 시력을 갖게 되고 한살때에는 0.2 두살대는 0.3정도 이다가 만 7~8세쯤 되어야 1.0의 시력이 나옵니다. 즉 이 시기에 문제가 생기면 약시가 되어 아무리 치료하려고 해도 회복되지 않아서 일생 동안 나쁜 시력을 갖게 됩니다.

 

소아검사시기

초등학교에 입학한 뒤에는 이미 시력발달이 멈추기 때문에 그때 질환을 별견하고 치료하면 늦을 수 있습니다. 그럼 언제부터 안과검사를 하는 것이 좋을까요? 보통 유아들에 대한 눈 검사는 대게 생후 3개월, 6개월, 12개월에 정기적으로 받는 것이 좋으며, 1세 이후에는 1년에 한번씩 사시검사 등을 받아 보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자녀가 고등학교를 졸업할 때까지는 6개월마다 한번씩 시력검사와 눈의 전반적인 상태를 점검해 보는 것이 좋습니다.

 

 소아질환을 의심해 보아야 하는 경우에는 어떤 것이 좋을까요?

ㆍ눈을 자주 깜빡이거나 비빈다.

ㆍ두 눈의 바라보는 방향이 다르다. 

ㆍ사물을 볼 때 눈을 많이 찌푸리거나 너무 다가서서 본다.

ㆍ눈을 심하게 부셔한다.

ㆍ고개를 기울이거나 얼굴으 옆으로 돌려서 본다.

ㆍ한쪽 또는 양쪽 눈커풀이 처져 있다.

ㆍ일정한 곳을 주시하지 못하고 눈이 고정이 안된다.

ㆍ생후  6개월이 되어도 눈을 잘 맞추지 못한다.

ㆍ미숙아 였거나 유전질환, 눈에 관련된 가족력 질환이 있는 경우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상단으로


대전광역시 유성구 계룡로 105 (구. 봉명동 551-10번지) 3, 4층 | 대표자 : 김형근, 김기형 | 사업자 등록증 : 314-25-71130
대표전화 : 1588.7655 | 팩스번호 : 042.826.0758
Copyright © CAMESEEING.COM All rights reserved.

접속자집계

오늘
266
어제
583
최대
771
전체
645,577
-->